와룡의 千古書廊

랑야방 풍기장림 본문

미디어/영화/드라마

랑야방 풍기장림

와룡 2017.12.19 02:02

어느새 2부가 방송되다니 시간은 생각지도 않게 빨리 간다.


앞뒤 찾아보지 않고 황효명이 주연이란 말만 듣고 본 1편의 감상은,

첫째, 1부의 팬들을 끌어들이기로 작심했구나
둘째, 황효명 정말 짱 멋진데 주인공은 둘째 공자이거나 인기가 둘째 공자인 듯 (중간 광고에 둘째 공자 인형뽑기가...)
셋째, 황효명이 나온다했을 때부터 좀더 남성적인 드라마일거라 생각은 했지만 어마어마하다 (하지만 요즘 중국 인건비가 올랐는지 주몽을 연상시키는 소규모 군대는....)

였다.

사실 전편과 무관할 줄 알았는데 린신에 소정생이 줄줄이 등장하고, 린신이 소정생을 두고 “당년 그 사람의 풍격이 있다”며 대놓고 암시하기에 반가웠다.

몇 가지 스포가 나갈 수 있으니 더 읽으려면 조심^^

일단 랑야각은 꽤 중요한 역할로 나오는 것 같다. 장림왕부의 세자 소평장에게 그가 일부러 건네준 해답에 무엇이 들어있느냐가 앞으로의 줄거리가 되지 않을까 싶다.


린신은 좀 더 젊었을때처럼 깨방정으로 만들었으면 좋았을 것을. 나이들었다고 점잖아지다니....

아직 열 살 밖에 안된 태자를 두고 권신들은 전공이
혁혁한 장림왕부를 꺼리기 시작해, 북유와의 전쟁을 기회삼아 무너뜨리려 한다.
다행히 소정생이 때맞추어 도착했지만 세자 소평장은 화살을 두 대나 맞고 쓰러진 상태. 사실 거기서 죽는줄 알고... 황효명이 주인공인걸 내가 잘못 알고 있나 했다.

헷갈리게스리 바이두 백과에도 특별주연이라는 이상한 소개를 달아놔서는....
아무튼 피를 끓게 하는 어마어마한 장면이었다. 본래 예전 적염군에게 주려던 남아의 기개였는데 1부에서 제대로 못살린 게 안타까웠기 때문인지 장림군이 대신 보여준 것 같다.
소원수 임수가 바로 저렇게 싸웠을테니.


랑야방 풍기장림은 이제 시작이다.

태자를 지키기(?) 위한 신하들과 황후의 음모, 나라에 충성하지만 살아남기 위한 장림왕부의 대항이 시작되는 것일까.
설마 소평정이 황제가 되는 것은 아니겠지.


황효명 장면을 캡쳐하지 않았다니.... 너무 집중해서 보았나보다.


4 Comments
  • 프로필사진 소렐 2017.12.22 08:34 신고 꺗꺄~~~~~ 와룡님!! 반갑습니다^^ 랑야방2 포스팅을 발견하고 흥분해서 달려왔어요! 포스팅 계속해 주시는 거죠? 두근두근!!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lyingdragon.tistory.com BlogIcon 와룡 2017.12.24 23:08 신고 소렐님, 오랜만이예요! 잘 지내셨나요~
    풍기장림이 이렇게 빨리 돌아올 줄이야! 소렐님도 보고 계신가요?
    전 후궁여의전은 기대중이었는데 둘이 겹치면 어쩔까 고민했지만 다행히 여의전이 미뤄져서 랑야방을 보고 있어요.
    끝까지 보고 싶지만... 지금 목표는 10편까지만.
    근데 오늘도 한 편만 보려다가 두 편을 봐버렸네요 -_-;;
  • 프로필사진 ♥매화 2017.12.28 13:53 신고 풍기장림 내용한번 알아보겠다고 표류하다가 반가운 와룡님 이름에 포스팅이 뙇! 사실 저는 예고편으로 장림왕부가 너무 괴롭힘(?)당하는 듯해서 풍기장림은 보기가 두려워요. 이전 랑야방때는 종주님이 적(?)들을 쪼이는거라 쫓기는 듯한 기분은 들지않았는데 말이죠! 다음포스팅도 기대하겠습니다...(하고 봤더니 다음 포스팅이 있군요!!보러갑니다~)ㅋㅋㅋㅋㅋ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lyingdragon.tistory.com BlogIcon 와룡 2017.12.28 23:08 신고 안녕하세요 매화님! 오랜만이예요.
    말씀을 듣고보니 전작과는 달리 이번에는 괴롭힘을 당하는 것부터 시작하겠네요...
    그래도 보다보면 무조건 당하기만 할 것 같진 않아요. 장림군 사람들이 하나같이 똑똑해서요 ^^
댓글쓰기 폼